편집 : 11.28 화 인기 신상인,
> 뉴스 > 연예문화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해외문화홍보원 ‘2023 K-커뮤니티 페스티벌’ 성료
2023년 11월 20일 (월) 23:25:03 이선우 jkilbo@jkilbo.com
11월 4일 서울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2023 K-커뮤니티 페스티벌’이 열렸다
11월 4일 서울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2023 K-커뮤니티 페스티벌’이 열렸다

11월 4일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하 진흥원)이 해외문화홍보원과 함께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개최한 ‘2023 K-커뮤니티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행사에는 아이콘, 카드, 라임라잇 등 인기 K팝 가수를 필두로 27대 1의 경쟁률을 뚫고 한국을 찾은 해외 한류 동호회가 꾸민 열띤 공연이 100분간 펼쳐졌다. 전 세계 6만6000명의 한류 팬도 K-커뮤니티 페스티벌과 코리아넷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연을 즐겼다. 이날 유튜브 생중계의 최고 동시 접속자는 2만7000여명을 기록했다.

진흥원은 올해 8월부터 전 세계 한류 동호회들이 한국 문화를 손쉽게 배울 수 있도록 ‘2023 K-커뮤니티 챌린지’ 공모전을 진행했다. 올해는 조선팝, 한국 현대 타악(K-타악), 태권무 등 3개의 초청 부문과 비초청 부문인 한복을 공모 분야로 선정했다. 그 결과 미주,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등 총 46개국의 한류 동호회가 참여하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날 행사장에서는 K-커뮤니티 챌린지 예선 참가자들과 수상작의 하이라이트 동영상이 재생돼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먼저 스페인 한류 동호회는 색소폰·트롬본 등 서양 악기로 ‘흥보가’를 편곡, 판소리를 재해석해 주목받았다. 멕시코의 타악 그룹은 현지 토착 문화를 의상, 분장 등에 반영해 국악 장단을 연주하며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방글라데시 태권도단은 자국 전통 의상을 입고 방글라데시의 전통춤과 태권무를 혼합해 다채로운 안무를 선보였다.

전 세계에서 응모한 영상은 현지 문화와 어우러져 재해석되면서 한국 문화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줬다. 또 각지에서 한국에 대한 사랑을 이어가는 한류 동호회들의 열정이 고스란히 전해졌다.

이번 공모전으로 선정된 멕시코, 나이지리아, 중국 등 최우수 동호회 3팀은 국내에 초청돼 조선팝, 한국 현대 타악, 태권무 등 분야별 전문가들의 특별 강습을 받으며 공연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했다. 대망의 공연 당일에는 인기 K팝 스타 아이콘과 카드, 라임라잇과 함께 2023 K-커뮤니티 페스티벌 무대에 올라 꿈꾸던 공연을 선보였다.

조선팝 부문에서는 멕시코의 ‘크리살레(CRISALE)’ 팀이 국악 밴드 ‘억스’와 함께 흥보가의 ‘박타령’을 선보였다. 이날 무대에서 찰떡궁합을 보여준 크리살레 듀오는 크리스티나와 알레한드로로 구성된 부부 커플이다. 열광적인 호응 속에 공연이 끝난 후 아내 크리스티나(Maria Cristina)는 “남편과 한 무대에 올라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앞으로 한국과 관련해 새로운 기회를 만들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남편 알레한드로는 멕시코 유력지 밀레니오지의 기자다. 그는 이번 한국 방문 일정을 르포 기사로 준비하고 있다.

한국 현대 타악 부문에서는 나이지리아의 ‘강한(GANGHAN)’ 팀이 팀 이름처럼 강하고, 힘이 넘치는 공연을 선보여 관객의 박수를 받았다. 이날 ‘깜짝 춤 실력’까지 자랑한 팀 대표 제스로 루카(D. Jethro Luka)는 “한국은 우리에게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정말로 원했던 한국에서의 공연, 다양한 한국문화 체험, 음식까지 잊을 수 없는 소중한 추억이었고 꼭 다시 한국에 오겠다”고 다짐했다.

태권무 부문에서는 중국의 ‘에프엠에스(fMS) 태무 댄스 그룹’과 태권도 공연단 ‘아르태’가 함께 아이콘의 음악 ‘U’에 맞춰 절도 있는 공연을 펼쳤다. 팀 대표 팡 루이는 “존경하는 태권도 사범님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중국인이 태권도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진흥원은 해외 한류 동호회가 세계 각지에서 직접 한국문화축제를 개최해 우리 문화의 매력을 알릴 수 있도록 ‘해외 한류 커뮤니티 활성화’ 사업도 운영하고 있다. 2012년부터 현재까지 총 32개국 232개 한류 동호회가 참여했으며, 올해는 미수교국 쿠바에서 한국문화축제를 개최해 아바나 시민들의 큰 호응을 끌어냈다. 헝가리에서는 현지 공중파 방송국 ‘M2 Pet?fi TV’, ‘hir TV’ 등에 보도되며 언론 주목을 받았다.

진흥원 정길화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그동안 한류 확산의 주체로 성장해 온 해외 한류 동호회의 활동 분야가 K팝과 같은 대중문화에서 전통예술, 생활문화 등 한국 문화 전반으로 확산되고 다변화하는 것을 알 수 있다”며 “진흥원은 앞으로도 한류 동호회와 협력해 지속 가능한 한류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선우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42개 기관, 1,200여개 기술의 기술교류마당 열려  ㆍ인구감소 도시도 신산업 육성을 위한 개발용지 확보가 가능해집니다.  ㆍ거주지 주변 자연환경 만족도, 세종시, 제주도, 강원도 순으로 높아  ㆍ서울시, 지반침하 발생지역 노후 하수관로 전수조사 및 선제적 정비  ㆍ청년마을에서 펼쳐지는 청년인턴의 꿈  ㆍ1인 가구 빈곤율, 전체 가구 대비 17.8%p 높아  ㆍ외식업계 외국인력 고용, 새로운 문이 열립니다  ㆍ한국‧미국‧아세안 청년들, 인도태평양의 미래를 함께 선언하다!  ㆍ청와대에서 특별한 겨울밤 산책을 즐기세요  ㆍLS MnM, 울산시와 이차전지 투자양해각서 체결  ㆍ현대자동차, RE100 달성 위한 발걸음 속도 낸다  ㆍS-OIL ‘샤힌’ 기술경쟁력 주도 TS&D센터 준공  ㆍ네스프레소, 16주년 기념 연중 최대 커피 할인 프로모션  ㆍ‘제8회 대한민국 사진축전’ 개최  ㆍ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실리콘밸리서 ‘경북 예비유니콘 성장지원사업 글로벌 진출 프로그램’ 운영  ㆍGC녹십자, 독감백신 ‘지씨플루’ 태국에 1000만불 규모 물량 수주  ㆍ코이카, 민간 기업·글로벌 파트너와 개발협력 파트너십 통한 혁신적 ODA 박차… ODA도 ‘혁신’이 답이다  ㆍIBK기업은행, i-ONE 자산관리 개편으로 비대면 개인 자산관리 강화  ㆍKB국민은행, 행정안전부 디지털서비스 개방 연계 서비스 오픈  ㆍ한화, NATO 호환 155mm 장약 첫 수출… 영국과 전방위 방산협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