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6.16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사회
     
변덕스러운 여름 날씨, 산행 시 안전사고 주의 !
지정 등산로 이용, 모자 쓰고 충분한 수분 섭취, 체력에 맞는 산행
2021년 06월 10일 (목) 21:00:58 이선우 jkilbo@jkilbo.com

 행정안전부는 6월에 접어들며 산에 수풀이 우거지고 한낮 기온이 높아지면서 산행 시 안전사고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하였다.

최근 5년(‘15~’19년, 합계)간 발생한 등산사고는 총 34,671건이며, 25,770명(사망 601명, 실종 285명, 부상 24,884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였다.

이중, 6월에는 3,068건의 등산사고로 2,261명(사망 65명, 실종 17명, 부상 2,179명)이 죽거나 다쳤다.

사고의 원인으로는 발을 헛디뎌 발생하는 실족과 추락이 33.7% (총 34,671건 중 11,690건)로 가장 많았고, 조난 19.8%(6,855건), 안전수칙 불이행 17.0%(5,908건), 개인질환 11.1%(3,855건) 순으로 발생하였다.

특히, 6월은 다른 때보다 등산사고 발생이 많지는 않지만, 사망자는 65명으로 10월(66명, 단풍 절정기) 다음으로 많이 발생하고 있어 산행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요즘처럼 계절이 봄에서 여름으로 변하는 시기에 산행을 나설 때는 다음과 같은 사항에 특히 유의하여야 한다.

6월은 수풀이 우거지고 녹음이 짙어지는 시기로 평소 다니던 등산로를 조금만 벗어나도 자칫 길을 잃고 조난되기 쉽다.   ※ ‘21.4.4. 강원 삼척시 노곡면 야산에서 산행 중 조난(3명 구조)

산행 전에는 가고자 하는 곳의 날씨와 등산 경로를 미리 파악하고, 특히 코로나19로 나홀로 산행을 계획하는 분들은 반드시 주변에 행선지를 알리고 출발하여야 한다. 산행은 지정된 등산로를 이용하고 길을 잘못 들었을 때는 왔던 길을 따라 아는 곳까지 되돌아간 후 등산하거나 하산하도록 한다.

또한, 일행이 있을 때는 체력이 약한 사람을 기준으로 산행하고, 음식을 먹거나 할 때는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국립공원에서 길을 잃거나 위급상황이 발생했을 때는 ‘국립공원 산행정보’ 앱을 미리 설치하여 구조를 요청하거나, 등산로에 있는 다목적 위치표지판을 활용하여 신고하도록 한다.

특히, 낮의 길이가 길어지면서 방심하고 늦은 시간까지 등산하다가 산속에서 해가 지면, 조난 등 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니 적어도 해가 지기 2시간 전에는 하산하여야 한다.
※ ‘21.5.23. 경남 산청시 지리산 촛대바위 부근에서 야간시간 조난(구조 3명)

또한, 요즘처럼 한낮 기온이 크게 오르는 시기에는 한여름 무더위만큼은 아니지만 일사병* 등 온열질환 발생에 주의하여야 한다.
* (일사병) 강한 햇볕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경우 발생하기 쉬움
(열사병) 고온의 밀폐된 공간에서 발생하기 쉬움

더운 날씨에 땀을 많이 흘리면 평소보다 빨리 지치고 몸에 무리를 줘 탈진 등 사고로 이어지기 쉽다. 한낮의 뜨거운 햇볕 아래에서는 모자를 쓰고 그늘에서 쉬어가는 여유가 필요하다.
※ ’20.8.18. 제주시 한라산에서 무더위 속 산행 중 탈진(1명 구조)

산행 중에는 목이 마르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물을 마시고, 갈증이 느껴지면 이미 탈수가 시작된 것으로 바로 수분을 보충하여야 한다.

특히, 더운 날씨에 무리한 산행으로 두통이나 어지러움, 구역질, 경련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여 서늘한 곳으로 이동하여 쉬도록 한다. 이때, 몸을 조이는 옷 등은 느슨하게 풀어주고 증상이 심하면 119로 구조 요청하여야 한다.

무더운 날씨일수록 자신의 체력에 맞는 산행 계획을 세우고 몸에 이상이 느껴지면 바로 하산하도록 한다.
※ ‘21.4.4. 전남 완도군 산왕산 산행 중 탈진(구조 1명)

아울러, 호우와 폭염 등 날씨 변화가 심한 여름철 산행에서는 기본적인 안전요령을 잘 지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산행 중 비가 내리면 계곡 산행은 피하고, 특히 폭우로 계곡물이 불어나 급류로 바뀐 때에는 절대 건너지 말아야 한다. 비가 온 후에는 등산로가 미끄러울 수 있으니 주의하고, 갑작스럽게 비를 맞아 체온이 떨어졌을 때 덧입을 수 있는 여벌의 옷도 챙겨가도록 한다.

특히, 여름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인한 낙뢰 발생이 많은데, 산에서 낙뢰가 치면 나무, 바위 등 주변에서 높이 솟아있는 곳은 피하고, 낮은 곳이나 움푹한 곳으로 즉시 대피하여야 한다. 이때, 우산이나 스틱은 몸에서 멀리 떨어뜨려 놓는 것이 좋다.

고광완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 “최근 한낮 기온이 30℃ 가까이 오르는 더운 날씨를 보이고 있는데, 산행 등 야외활동 시에는 수분 보충에 유의하고, 어지럽거나 두통 등 몸에 이상이 오면 바로 하산하여야 한다.”고 하였다.

이선우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양봉부터 목재까지, 팔방미인 찰피나무 대량생산 나선다  ㆍ태안해안사구 20년만에 축구장 9배 넓이로 복원  ㆍ2022년 농촌협약 대상 20개 시ㆍ군 선정  ㆍ4차 산업혁명 시대,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분야 표준화 시급  ㆍ17일부터 새로운 스마트도시법이 시행됩니다  ㆍ스마트폰 하나로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알뜰교통카드 9월부터 전국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ㆍ물놀이 안전수칙 정보무늬(QR코드)로 확인하세요!  ㆍ서울역사박물관, PC‧모바일로 원격조종해 전시관람 '텔레프레즌스 로봇' 최초도입  ㆍ'20년 서울시내 교통사고 사망자 전년대비 12.4% 감소…역대 최저  ㆍ경상남도, “미래 모빌리티 신 성장 엔진” 시동 걸었다  ㆍ호카오네오네, 베스트셀러 러닝화 클리프톤 8 출시  ㆍSKT AI 돌봄, 소방청과 손잡고 어르신 맞춤형 출동으로 구조 시너지  ㆍ커뮤니케이션앤컬쳐, 음식물 쓰레기 냉장고 ‘음쓰쿨장고’ 5L 출시  ㆍ새시 수리 ‘황금손’ 태산집수리, 인테리어 업계로 발 뻗는다  ㆍHMM, 26번째 임시선박 출항  ㆍ지하철 노년 무임승차 결자해지 해야  ㆍ데이터킹, 메타버스 온라인 3D 전시 솔루션 ‘360엑스콘’ 출시  ㆍKB국민은행, RPA 적용해 영업점 업무 자동화 구현  ㆍ신한금융투자, ELS 21106호 공모  ㆍLS전선, ESG 경영 비전 선포 RE100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