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20 목 인기 신상인,
> 뉴스 > 지방정치 > 지방행정
     
경남형 어촌뉴딜사업 추진으로 청년들이 돌아온다!
2019년 어촌뉴딜300사업(15개항) 4월부터 순차적 공사 착수
2020년 02월 12일 (수) 23:45:49 김현준 jkilbo@jkilbo.com

 경상남도가 2019년도 사업대상지 15개소에 대하여 4월부터 공사를 착공하는 등 어촌뉴딜300사업을 순차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첫 사업은 거제시 관광상품으로 유명한 1박3식 이수도항 어촌뉴딜300사업으로, 공유수면 점․사용협의와 해역이용협의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했다.

올해 경남도는 2019년도 사업대상지 15개소 중 3개소, 2020년도 사업 23개소 중 18개소에 대한 사업을 추진한다. 마을기업과 사회적기업 육성,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해 특화사업(소득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여 경남도만의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줄 계획이다.

2020년 도정 3대 핵심과제 중 하나인 ‘청년특별도’ 조성을 위한 청년정책, 그리고 마을기업과 사회적기업의 참여를 통한 지역공동체 일자리 창출방안을 적극 반영했다.

경남도는 청년들이 돌아오고, 떠나지 않을 수 있는 어촌을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 이를 위해 사회적경제 통합지원센터 및 오는 3월 설립될 마을 공동체 지원센터와의 협업을 추진하고,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하여 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경남형 어촌뉴딜사업은 체감할 수 있는 어촌의 변화를 만들어 혁신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어촌뉴딜300사업의 소득사업에서 전국 8대 선도사업에 선정되어 공간환경 마스터플랜을 수립 중인 남해군 설리항과, 올해 선도사업 예정지인 통영 달아항을 대표 경남형 어촌뉴딜사업으로 추진하게 된다.

남해 설리항은 타 지역의 해수욕장 및 관광지에 비해 관광객 유입이 적고 머무르며 즐길 수 있는 인프라가 부족한 실정이다. 하지만 인근에 대명리조트(2019년 9월 착공, 객실 579호 규모)가 건립 중이고, 2019년도 어촌뉴딜300사업 공모에서는 전국 8대 선도사업으로 선정되었다. 이에 따라 청장년층 일자리창출, 바다일터 환경개선, 주거지 공간환경 개선 등 살고 싶은 마을, 다시 찾고 싶은 마을을 목표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통영 달아항은 낙조(落照) 경관 감상 명소이지만 상대적으로 잘 알려지지 못했다. 경남도는 관광지로서 달아항의 인지도를 높이고 지역의 관광소득을 증대하기 위해 마을 내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고 마을식당 및 게스트 하우스도 만들 계획이다. 사업효과를 지속시킬 수 있도록 마을공동운영법인 설립도 지원할 예정이며, 현재 해수부의 현장확인 절차가 남아있다.

이와 같이 경남도는 올해 어촌뉴딜300사업이 추진될 21개소에 대하여 지역 실정에 맞는 소득사업을 발굴하여 마을기업과 사회적기업을 육성하고 청년일자리를 창출하는 데 집중할 방침이다.

경남형 어촌뉴딜300사업의 소득사업 지구 및 주요내용은 ▲창원시 시락항(캠핑장), 진동항(갯벌체험장), 삼포항(카페), 안성항(무빙보트) ▲통영시 봉암항(레스토랑), 내지항(휴게시설), 달아항(웰빙 식당), 학림항(바다체험존), 영운항(수산물 판매시설) ▲거제시 학동항(푸드 판매소), 도장포항(스카이라인), 저구항(전망카페), 산전항(패밀리하우스), 예구항(해상택시),▲고성군 동문항(치유 캠프장) ▲남해군 설리항(설리푸드코트), 동갈화항(새우체험시설), 상주항(해양레저 스테이션), 장포항(다이버 체험장), 지족항(야간 포장마차) ▲ 하동군 대도항(대도 체험라이딩) 등 이다.

현 정부의 <생활 SOC 3개년 계획(‘19.4.15. 국무조정실)>의 핵심과제로 선정된 어촌뉴딜300사업은 해양수산부가 어촌주민 삶의 질 제고, 해양관광 및 어촌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창출을 목표로 2019년부터 공모를 통해 사업대상지를 선정하고 있으며, 경남도는 2019년에 15개소, 2020년에 23개소가 선정되었다.

경남도의 어촌뉴딜300사업 수지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9~2020년 2개년에 걸쳐 공모로 확정된 사업의 경우 사무장 채용 등 505개의 직접일자리, 건설 등으로 인한 3,566개의 간접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재무적으로는 총수입 398억 원, 총지출 220억 원으로 178억 원의 순이익이 발생할 것으로 분석되었다.

* 간접일자리 : 한국은행 경제통계 산업연관표 2017년도 기준 고용유발계수 적용(8.9명/10억)

경남도는 경남형 어촌뉴딜300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어촌뉴딜300사업 탈락지구를 대상으로 차별화된 핵심 콘텐츠를 보강하는 어촌뉴딜300 워밍업사업을 올해부터 도 자체사업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사업계획서 수립 단계부터 마을기업과 사회적기업 육성 및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소득사업 위주의 콘텐츠 발굴을 지원한다. 이렇게 보강된 사업계획으로 해양수산부의 2021년도 어촌뉴딜300사업 공모에 응모하게 된다.

김춘근 경상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지금까지 어촌뉴딜300사업은 공모에 선정되는 것에만 집중하였다면, 올해부터는 좋은 일자리 창출과 주민 소득증대에 방점을 두고, 사업시행단계부터 지역공동체와 청년일자리 창출을 연계한 소득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사업에 내실화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준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준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산업기술 R&D 시스템, 대대적 혁신방안 마련한다.  ㆍ서울시 '대학연계 시민대학' 총 30개교로 확대  ㆍ세계 25개국에서 한국 영화를 즐긴다  ㆍ「2019 재난안전산업 실태조사」결과 발표  ㆍ코로나19에 따른 기업애로 해소 및 수출지원을 위한 범정부대책 발표  ㆍKB국민은행, 기술보증기금과 ‘혁신산업 육성 및 기술창업 활성화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ㆍDB손해보험, 업계 최초 질병 심사 자동화 시스템 도입  ㆍLG전자, ‘LG 그램 17’ 신제품 일본 출시  ㆍGS리테일, 한국산업단지공단·경영자협의회와 3자간 업무협약 체결  ㆍ오렌지라이프 오렌지희망재단, 환경재단과 아동·청소년 환경교육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ㆍ삼성물산, 1조1500억원 규모 UAE 발전 프로젝트 수주  ㆍ더존비즈온, 중소·중견기업 위한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 개소  ㆍ벼룩시장구인구직 “직장인 10명 중 9명, 직장생활 중 편견 경험”  ㆍ국내 첫 공유헬스장 ‘오픈짐’, 누적 매출액 1억원 돌파  ㆍ레이저, RAZER 최상의 기능성 FPS 게이밍 마우스 ‘RAZER Basilisk V2’ 공식 출시  ㆍ정부, 올해 미군기지 주변지역 개발 1조 3천억원 투입  ㆍ혁신도시, 지역경제의 거점으로 키우겠습니다  ㆍ나우앤서베이 설문 “e-book 휴대 편해도 종이책을 훨씬 더 선호해”  ㆍ수출입은행,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과 국제 개발 협력 보건의료 분야 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ㆍ현대차그룹, 현대건설기계와 수소연료전지 건설기계 공동개발 MOU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