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9.23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사회
     
직장인 10명 중 8명, 고용 불안감 느낀다
2020년 02월 12일 (수) 23:23:39 유승운 jkilbo@jkilbo.com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3,47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직장인 고용 불안감’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76.5%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면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347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직장인 고용 불안감’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76.5%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이에 비해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지 않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23.5%에 그쳤다.

이 같은 고용불안감은 성별과 연령대, 기업형태, 고용형태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었다.

성별로는 여성 직장인(79.1%)의 고용불안감이 남성 직장인(73.5%)에 비해 높았으며 연령대로는 30대 직장인이 79.4%로 가장 높았고 50대(77%), 40대(76.5%), 20대(67.5%)의 순이었다.

근무하고 있는 기업 형태로는 ‘중소기업’에 근무하고 있는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79.5%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중견기업(75.1%), 대기업(68.1%), 공기업(62.4%) 순으로 대기업, 공기업에 다니는 직장인의 고용 불안감도 높은 편으로 나타났으며 사실상 이들의 ‘평생직장’ 개념 또한 사라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규직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비정규직 직장인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되어 눈길을 끌었다. 현재 고용불안감을 느끼고 있다고 답한 비정규직 직장인은 76.6%였으며 정규직 직장인은 이보다 불과 0.2% 낮은 76.4%로 정규직임에도 불구하고 현재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고 있는 직장인이 많았다.

불안감을 느끼고 있는 이유로는 ‘회사 경영실적, 재정상태가 좋지 않아서(34.2%)’를 1위로 꼽았다. 이어 ‘업무량이나 회사에서의 입지가 줄어들어서(16.8%)’, ‘함께 일하던 동료들의 이직 및 퇴사가 많아져서(13.7%)’, ‘회사 주업종의 쇠퇴(13.2%)’, ‘회사에 구조조정이 진행되었거나 예정되어 있어서(12.5%)’, ‘임신·출산·육아로 인한 근로 부재(9.6%)’의 순이었다.

고용불안감은 직장생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었다. 직장인의 43.4%가 고용불안감으로 ‘이직 및 퇴사’를 고려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업무 의욕 감소(33.5%)’, ‘업무 성과 감소(8.9%)’, ‘야근, 시간 외 근무 등 업무량 및 강도 증가(7.6%)’, ‘전체적인 회사 분위기 다운 및 동료와의 관계 악화(6.6%)’ 등의 의견이 있었다.

재직 중인 회사 분위기를 묻는 질문에는 ‘작년에 비해 전반적으로 고용불안이 더 느껴진다(53.6%)’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작년에 비해 좋아진 것 같다’는 답변은 9.9%에 머물렀다.

또한 직장인들은 약 53.9세까지 직장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늘어난 수명에 비해 길지 않은 직장생활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처럼 고용불안감이 확산되면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는 ‘이직 및 전직(25.7%)’이 가장 많았고 ‘따로 준비하고 있는 것이 없다’는 답변이 23.6%로 그 뒤를 있었다. 이 외에도 ‘자격증 취득(23.3%)’, ‘투잡(9.6%)’, ‘창업준비(9.1%)’, ‘주식 및 부동산 투자(8.8%)’를 준비하고 있다는 답변도 있었다.

유승운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승운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24일 육아·창업공간 갖춘 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첫 삽  ㆍ농업의 현재와 미래, 일자리가 한눈에!  ㆍ서울시 여론조사…서울 시민 67.9% 이번 추석은 가족·친지방문 않을 것  ㆍ추석 연휴, 주택화재 발생에 조심하세요!  ㆍ서울시, '24년 도시농부 100만 시대 연다…5개년 종합계획 발표  ㆍK-행정으로, 새로운 한류 문화 만든다  ㆍ7.8조 추경 국회 통과…정부 “추석 전 지원금 지급 총력”  ㆍ안랩, ‘2차 재난지원금’ 지급으로 위장한 스미싱 문자 주의 당부  ㆍSK텔레콤, 국내 최초 보이는 ‘V 컬러링’ 서비스 첫 선  ㆍ티피링크, 더 쉽고·넓고·빠른 무선 연결 돕는 차세대 와이파이6 확장기 ‘RE505X’ 출시  ㆍLG전자, 10월 초 전략 스마트폰 ‘LG 윙’ 109만8900원에 출시  ㆍ아웃도어 레드페이스, 우수한 접지력으로 안전한 가을 산행 돕는 ‘콘트라 크롬 등산화’ 출시  ㆍ한화생명, ‘보험금 AI 자동심사 시스템’ 핵심기술 2건 특허청 기술특허 획득  ㆍ더존비즈온, 비대면 업무 최적화 ‘홈피스 올인원 팩’ 출시  ㆍ삼성전자, 웨어러블 보행 보조 로봇 ‘GEMS Hip’ 국제 표준 ‘ISO 13482’ 국내 최초 인증  ㆍ기아자동차, 딜러 주도형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모빌리티’ 시범사업 실시  ㆍ신한금융투자, 4년간 명절 해외주식 투자 고객 거래금액분석 결과 발표  ㆍ넥센타이어, 미국 전기차 ‘카누’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ㆍ안랩, 중소기업용 SaaS형 보안관리 솔루션 ‘안랩 오피스 시큐리티’ 제품군 출시  ㆍ한화시스템, ‘스마트워크 체제’ 전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