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6.15 토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기업
     
SKT, 삼성전자·시스코와 5G 스마트오피스 드림팀 결성
통신·스마트폰·협업 솔루션 대표 기업들 간 협력으로 최고의 시너지 기대
2019년 06월 07일 (금) 20:15:08 전기명 jkilbo@jkilbo.com

SK텔레콤이 삼성전자·시스코와 모바일 기반 5G 스마트오피스 사업 공동 추진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삼성전자·시스코와 5일 서울 을지로 SK텔레콤 사옥에서 5G 스마트오피스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3사는 △5G 스마트오피스 신규 서비스 기획·개발 △각사의 제품, 서비스 결합을 통한 통합 패키지 구성 △공동 마케팅 추진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SK텔레콤이 추진해 온 5G 스마트오피스 사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스마트오피스는 스마트팩토리와 함께 5G 시대의 핵심 기업 전용 서비스로 업무 효율성과 생산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것으로 평가받는다.

SK텔레콤이 제공하게 되는 5G 스마트오피스는 모든 업무가 스마트폰 하나로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5G 스마트오피스에서는 5G 네트워크를 활용해 사무용 PC, 유선 기업전화, 랜 선(線) 없는 3무(無) 환경이 구현된다.
   
▲ SKT 모델들이 서울 센트로폴리스 빌딩 내 5G 스마트오피스에서 모바일 VDI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먼저 사무용 PC는 모바일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가상 데스크톱 환경)가 대체하게 된다. 클라우드·모바일 기반 업무환경 솔루션·맞춤형 5G 네트워크가 결합한 모바일 VDI는 사무용 PC나 노트북이 없이도 도킹 패드에 스마트폰만 꽂으면 업무를 볼 수 있는 시스템이다. 좌석에 관계없이 업무가 가능하기 때문에 애자일(Agile) 방식(시장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민첩한 조직 형태) 등 일하는 방식의 혁신에도 최적화되어 있다.

사무실에서 흔히 보이는 유선전화도 모바일 기업전화 서비스가 대신한다. SKT의 모바일 기업전화 서비스는 개인 스마트폰에 업무용 번호를 별도로 제공한다. 기존 투넘버 서비스와 차이점은 개인, 업무 모드 전환이 가능한 점이다. 이 때문에 통화, 문자 내역을 분리해서 관리할 수 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모바일 기반 영상회의 솔루션, 클라우드 기반 팀 전용 가상 업무공간 등을 함께 제공해 업무 효율을 높일 예정이다. 기존에는 영상회의를 위해 별도의 장비를 구축하고 회의실에 모여야 했지만 5G 스마트오피스 서비스에서는 스마트폰만 있으면 즉시 영상회의가 가능해진다. 클라우드 기반 팀 전용 가상 업무공간에서는 파일 공유 등 업무에 필요한 협업을 스마트폰으로 할 수 있다.

3사는 공동으로 서비스 기획·개발 과정을 거쳐 스마트오피스 통합 패키지와 서비스를 올 하반기에 출시한다. 통합 스마트오피스 서비스는 기업의 특성과 업무 유형에 따라 △모바일 기업전화 △협업 솔루션 △모바일 중심 업무환경 △5G 네트워크 등이 맞춤형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5G 스마트오피스의 핵심 요소인 5G 인프라, 스마트오피스 솔루션, 클라우드, 모바일 기업전화 서비스 등을 공급하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업무용 단말과 KNOX(보안) · DeX(모바일 기반 업무환경) 솔루션을, 시스코는 협업 솔루션과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게 된다.

나아가 SK텔레콤은 모바일 에지 컴퓨팅(MEC), 빅데이터 기반 오피스 운영 시스템 등과 연계해 스마트오피스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다.

◇5G 스마트오피스 핵심 서비스

SK텔레콤은 2월 5G 스마트오피스를 서울 센트로폴리스 빌딩에서 선보인 바 있다. 출입카드 대신 안면인식 AI를 활용한 5G 워킹스루(Walking through)시스템, PC가 필요 없는 모바일 VDI 도킹 시스템 등 SK텔레콤이 보유한 5G · AI 등 핵심 ICT 기술을 집약해 최고의 환경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SK텔레콤 최일규 B2B사업단장은 “5G 스마트오피스는 스마트폰 하나로 모든 업무가 가능해지는 초(超)업무공간”이라며 “통신·스마트폰·협업 솔루션 대표 기업들이 스마트오피스 드림팀을 만든 만큼, 최고의 혁신 업무 환경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최지희 시스코코리아 부사장은 “시스코가 추구하는 디지털 워크플레이스(Digital Workplace)는 5G시대를 맞아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스코는 SK텔레콤, 삼성전자와 협력해 사용자들에게 최상의 스마트 오피스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기명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기명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40년간 감춰왔던 신안선 해저 도굴문화재 회수  ㆍ레드엔젤, U-20 월드컵 축구 결승전 폴란드 원정 응원 합류  ㆍ제2회 ‘국제인공지능대전’ 개최  ㆍ‘대한민국 로컬투어를 고민하다’ 2019 관광두레 청년 서포터즈 5기 모집  ㆍ성 경험 청소년의 첫 성 경험 연령 만 13.6세, 쉬쉬 말고 제대로 가르쳐야  ㆍ2019년 5월 국내 자동차산업 월간동향  ㆍ서울시 50+세대 초보 소상공인 멘토된다…'자영업반장'에 도전하세요  ㆍ세계가 인정한 서울교통공사의 운영혁신 기술  ㆍ사회연대은행-한화생명, ‘청년꿈지원사업 청년비상금’ 약정 체결  ㆍ맥심, ‘DSM 스마트 증폭기’ 출시… 마이크로 스피커 효율 극대화  ㆍ다임러 트럭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악트로스 2653LS 6x2 클래식스페이스 출시  ㆍ카렉스, 램프와 음악을 동시에… 블루투스 스피커 ‘BM-M003’ 출시  ㆍ삼성전자, ‘더 월 럭셔리’ 출시… 고급 홈 시네마 시장 공략  ㆍLG화학, 중국 지리 자동차와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  ㆍLG전자, 인도 발전소에 대형 냉방시스템 공급  ㆍ지넷시스템, 현대자동차 상용차 구매고객 대상 사은품으로 블랙박스 GT700 제공  ㆍ경상남도, 배수개선 사업 11개 지구 선정...990억 국비 확보  ㆍ지역 주민들이 주체가 되는 문화유산 활용 프로그램  ㆍ자율주택정비사업으로 국민이 체감하는 주거복지를 제시하다  ㆍ아웃도어 레드페이스, 여름철 워터 액티비티 위한 수륙양용 ‘아쿠아샌들’ 출시